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얼리 썸캉스’ 패키지 출시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얼리 썸캉스’ 패키지 출시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06.0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이 예년보다 빠르게 찾아온 더위에 휴가를 미리 즐길 수 있는 ‘얼리 썸캉스’ 패키지를 선보인다. 
 

이번 패키지는 올해 첫 여름 호캉스를 안심하고 즐길 수 있도록 파라다이스호텔 부산만의 대표 힐링 콘텐츠를 풍성하게 구성했다.

국내 최대 여름 휴양지인 해운대를 바라보며 스파와 수영을 동시에 즐기고 다양한 부대시설에서 알찬 시간을 보낼 수 있어 특별한 경험을 선호하는 MZ세대에게 제격이다.

먼저, 패키지 이용객은 ‘오션스파 풀’ 및 ‘야외 온천 씨메르’를 온종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이국적인 휴양지 느낌을 만끽할 수 있는 다채로운 공간으로 구성돼 여름철 액티비티를 위한 장소로 탁월하다.

해운대와 맞닿아 있는 인피니티 스파 풀, 여유롭게 태닝을 즐길 수 있는 럭셔리 태닝존, 특별한 사진을 남길 수 있는 오션 포토존이 준비된 루프탑까지 모두 체험할 수 있다. 오션스파 풀의 아쿠아 바에서는 청량한 여름 분위기를 눈과 입으로 느낄 수 있는 소프트 음료도 제공한다.

프리미엄 뷔페 ‘온 더 플레이트’의 조식 옵션으로는 MZ세대의 취향을 반영해 중국인 셰프가 즉석에서 만드는 라이브 딤섬 등으로 맛과 재미를 더해준다. 그 외에도 색다른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플레이 랩 ▲BMW 키즈 드라이빙 ▲하바 키즈 라운지 ▲웅진 북클럽 등 부대시설 이용 혜택도 포함했다.

얼리 썸캉스 패키지는 6월 1일부터 7월 15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가격은 디럭스 룸 1박 기준 22만 원부터다(세금·봉사료 별도). 보다 자세한 사항은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관계자는 “본격적인 여름 시즌을 앞두고 설레는 휴가 분위기를 미리 만끽할 수 있도록 이번 패키지를 준비했다”며 “이번 패키지를 통해 휴식과 액티비티를 안전하게 즐기며 활기찬 여름을 시작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안전한 영업장 환경 조성을 위해 ‘치휴(治休) 캠페인’을 진행하며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방역·위생 관리 전담팀을 신설해 객실, 레스토랑, 레저시설, 공용공간 등 호텔 전반에 대해 철저한 방역과 위생 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의무화, QR 코드 등록, 간격 유지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고객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정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