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성 전 아나운서, 셀로니아 가로수길 팝업 스토어 깜짝 방문
이혜성 전 아나운서, 셀로니아 가로수길 팝업 스토어 깜짝 방문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1.06.18 0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학교 출신 KBS 전 아나운서 이혜성이 신사역 가로수길에서 열린 바이오 코스메틱 브랜드 ‘셀로니아’ 팝업 스토어에 깜짝 방문했다.
 

타고난 동안 피부로 심플한 스킨케어 루틴을 선호했던 이혜성은 서른을 맞아 더 깐깐하게 스킨케어 제품을 고르게 됐다.

자연스럽게 더 안전하고 효과적인 바이오 스킨케어에 관심이 생겨 이번 팝업 스토어를 찾았고, 이를 계기로 믿을 수 있는 바이오 스킨케어 제품으로 첫 안티에이징을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셀로니아는 국내 1위 제대혈 은행을 운영하는 메디포스트의 계열사 브랜드다.

피부 근본부터 케어하는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 배양액과 특허받은 차세대 영양 성분인 피부 줄기세포 활성화용 조성물 NGF37BE를 핵심 성분으로 프리미엄 바이오 안티에이징 제품을 선보이는 3세대 바이오 스킨케어의 선두 브랜드다.

한편, 셀리노는 모회사인 글로벌 줄기세포 바이오 기업 메디포스트 계열사로, 메디포스트의 20년 연구 노하우가 집약된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 배양액과 피부 줄기세포 활성화 성분을 핵심으로 피부 세포부터 근본적으로 케어를 하는 안티에이징 바이오 코스메틱 브랜드 업체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