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하이저, 하이엔드 사운드를 구현한 플래그십 이어폰 ‘IE 900’ 출시
젠하이저, 하이엔드 사운드를 구현한 플래그십 이어폰 ‘IE 900’ 출시
  • 최해영 기자
  • 승인 2021.06.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오디오의 명가 젠하이저가 혁신적인 음향 기술로 하이엔드 사운드를 구현한 플래그십 인이어 이어폰 ‘IE 900’을 출시한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신제품 ‘IE 900’은 젠하이저의 최고급 이어폰 ‘IE 800’, ‘IE 800S’ 등에 장착된 ‘XWB(Extra Wide Band) 트랜스듀서’를 개선하여 새롭게 개발한 ‘X3R 시스템’을 적용한 제품이다.

젠하이저의 ‘X3R 시스템’은 3개의 헬름홀츠 공명기(Helmholtz resonator) 챔버와 중앙에서 공기의 흐름을 제어하는 ‘어쿠스틱 볼텍스(acoustic vortex)’가 결합돼 순수하고 자연스러운 소리를 높은 수준의 사운드 밸런스로 재생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3개의 챔버는 주파수 응답을 부드럽게 하여 불필요한 공명과 마스킹 효과(masking effect)를 제거하고 치찰음이 없는 선명한 고음과 탁한 중음이 없는 강력한 저음을 들려준다.

‘IE 900’은 공명기 시스템의 효과를 최대로 높이기 위해 5-축 CNC 가공으로 정밀하게 제작된 알루미늄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7mm의 고성능 단일 다이나믹 드라이버 구동 방식을 채택해 고해상도의 음질과 낮은 왜곡률(THD, 0.05% 이하, 1kHz, 94dB기준)을 보장한다. 음압 레벨(SPL)은 123dB(1kHz/1Vrms)이며 임피던스는 16Ω(옴)으로 5Hz-48,000Hz에 이르는 폭 넓은 주파수 대역에서 균일하고 선명한 사운드를 재생한다. 

‘IE 900’의 하우징은 양극 산화 처리되어 마모와 부식에 강하고 내구성이 뛰어나며 금 도금 된 피델리티+MMCX 커넥터와 파라-아라미드 케이블로 안정성을 강화했다.

구성품으로는 헤드폰 앰프, 노트북를 비롯한 다양한 소스 기기에 연결할 수 있도록 3.5mm스테레오 플러그에 2.5mm 및 4.4mm 밸런스드 케이블 등이 함께 제공되며,

시리얼 넘버가 각인된 휴대용 메탈 로고 케이스와 취향과 용도에 따라 사용할 수 있는 실리콘 및 메모리 폼 팁 등이 포함되어 있다.

‘IE 900’은 독일에서 세심한 수작업으로 제조되며 음악을 감상할 때는 물론 음향 모니터링 용도로 사용하기에도 적합하다. 제품의 가격은 179만원이다.

젠하이저의 관계자는 “‘IE 900’은 혁신적인 음향 기술이 집약된 ‘X3R 시스템’를 적용하여 완벽에 가까운 사운드로 휴대용 오디오 장비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해 줄 제품이다.”라며,

“젠하이저의 새로운 플래그십 이어폰 ‘IE 900’은 자연스럽고 순수한 사운드를 즐기고자 하는 열정적인 오디오 애호가들은 물론 사실적인 사운드로 음향 모니터링을 진행하는 엔지니어, 뮤지션 등에게 최상의 청취 경험을 선사해 줄 것이다.“라고 말했다.

젠하이저의 인이어 이어폰 'IE 900'은 6월 21일부터 2주 간 예약 판매가 진행되며, 정식 출시는 7월 5일이다.

예약 기간 중 구매가 가능한 곳은 이어폰샵, 셰에라자드, 더그랩사운드 등이며,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젠하이저의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1945년에 설립되어 76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젠하이저는 세계 최고 수준의 헤드폰, 마이크로폰 및 무선 통신 시스템 등을 제조하며 미래 음향기기 시장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브랜드이다.

젠하이저는 독일, 아일랜드와 미국에 생산 공장을 두고 있으며, 50개국 이상에 진출해 첨단 오디오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20개의 해외지사 및 오랜 파트너들과 함께 시장의 기대를 충족시키는 첨단 오디오 제품 및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2013년부터는 3세대 경영인인 다니엘 젠하이저(Daniel Sennheiser)와 안드레아스 젠하이저(Andreas Sennheiser) 박사가 공동 CEO를 맡고 있다.

최해영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