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휴가철 홈루덴스족 겨냥한 '비스포크 가전' 열풍
여름 휴가철 홈루덴스족 겨냥한 '비스포크 가전' 열풍
  • 조윤예 기자
  • 승인 2021.07.01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하늘길이 막히면서 집에서 취미생활을 즐기며 휴식을 취하는 ‘홈루덴스족’이 늘고 있다.

이들은 편안한 집안 환경을 갖추기 위해 해외여행 비용을 인테리어에 투자하거나, 취미를 위한 장비를 구입하는 등 소비를 아끼지 않는다. 집이 휴식을 취하는 공간이라는 인식이 확산하면서 홈루덴스족은 더욱 증가하는 추세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가전업계가 홈루덴스족을 겨냥한 ‘비스포크 가전’ 출시에 나섰다. 비스포크는 ‘Been Spoken For’에서 유래된 말로 고객의 취향에 따른 맞춤형 시스템을 일컫는다.

소비자가 원하는 대로 기능을 선택하거나, 다양한 디자인으로 선택의 폭을 넓힌 것이 특징이다. 가전 하나만 구매해도 인테리어에 큰 변화를 줄 수 있어 소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 로얄앤컴퍼니, 고객 취향대로 모듈과 컬러 선택 가능한 시스템 욕실 ‘2021 로얄컴바스’
 

2021 로얄컴바스 RX4 제품 이미지 (이미지 제공: 로얄앤컴퍼니)
2021 로얄컴바스 RX4 제품 이미지 (이미지 제공: 로얄앤컴퍼니)

일부 가전제품과 주방에만 한정됐던 비스포크 트렌드가 욕실까지 확대됐다.

코로나19 감염의 우려로 목욕탕이나 사우나에 방문하기 어려워지자, 욕실이 휴식의 공간으로 부상했기 때문이다. 이에 기능과 디자인을 취향대로 선택할 수 있는 비스포크 인테리어가 인기를 끌고 있다.

고객들의 건강한 욕실생활을 돕는 로얄앤컴퍼니가 직수 방식으로 흐르는 수돗물을 살균수로 바꿔 토수 되게 하는 ‘2021 로얄컴바스’를 출시했다.

살균수가 세면기, 양변기, 샤워기 모듈에 적용돼 위생관리에 탁월하다. 깔끔한 매립형 구조와 취향대로 컬러를 선택할 수 있는 비스포크 디자인으로 심미성과 실용성을 모두 잡았다.

라인업은 ▲블랙과 코지브라운 2가지 컬러로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RX2’ ▲원목의 느낌을 살린 우드시트를 사용해 편안하고 따뜻한 욕실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RX3’

▲개인의 취향에 따라 6개의 감각적인 컬러를 배합해 선택할 수 있는 비스포크 디자인 ‘RX4’ 등 총 3가지다. 소비자가 원하는 기능만 선택해 설치가 가능한 것도 특징이다.

▶ 삼성전자, 취미로 요리하고 설거지는 ‘비스포크 식기세척기’로!
 

삼성전자가 세척에서 건조·살균까지 한국 식문화에 최적화된 ‘비스포크 식기세척기’ 신제품을 새롭게 출시했다.

비스포크 식기세척기는 ▲‘360°제트샷’ ▲식기에 눌어붙은 밥풀이나 양념을 닦기 쉽게 만들어 주는 ‘스팀 불림’ ▲사각지대 없이 꼼꼼하게 세척해 주는 ‘4단 입체 물살’ 기능을 통해 애벌 세척을 하지 않아도 깨끗하게 설거지를 해 주는 ‘3단계 클린세척’ 을 구현한다.

설거지 양이 적을 때는 ‘상단 급속’ 코스를 사용하면 세척부터 건조까지 29분 만에 끝낼 수 있다. 비스포크 식기세척기 라인업은 프리스탠딩·빌트인 겸용과 빌트인 전용 제품으로 구성되며, 총 4가지 소재, 14가지 색상으로 출시돼 설치 공간의 구조와 인테리어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 LG전자, 홈카페 얼음 걱정은 끝!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
 

LG전자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 (이미지 제공: LG전자)
LG전자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 (이미지 제공: LG전자)

LG전자가 구형(球形) 얼음을 만드는 신기능을 탑재한 LG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를 출시했다.

신제품은 미국, 캐나다 등 해외에 먼저 선보여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차별화된 크래프트 아이스(Craft Ice) 기능을 국내 최초로 탑재했다.

크래프트 아이스는 크고 천천히 녹기 때문에 칵테일, 위스키, 레모네이드, 아이스커피 등 시원한 음료를 집에서도 제대로 즐길 수 있게 해주며 음료의 풍미를 더해준다.

LG 오브제컬렉션 얼음정수기냉장고는 MZ세대, X세대, 베이비부머 등 여러 세대를 고려해 다양한 색상과 재질을 적용했다.

고객들은 이사를 하거나 인테리어를 바꿀 때 새로운 공간에 조화롭도록 제품의 전면 재질과 색상을 원하는 대로 변경할 수 있다.

조윤예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