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유아의자의 인기 비결은? 스토케, 트립트랩 구매 고객 설문조사 결과 공개
국민 유아의자의 인기 비결은? 스토케, 트립트랩 구매 고객 설문조사 결과 공개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08.0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72년 출시된 유아의자가 40년 가까이 꾸준히 인기를 얻은 비결은 '엄마들의 입소문'과 '신생아부터 성인까지 가능한 사용기간'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경쟁 브랜드를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61%가 “비교할 경쟁 제품 없음”을 꼽아 스토케 브랜드와 트립트랩에 대한 소비자 신뢰가 높음을 입증했다.

프리미엄 유아용품 전문기업 스토케(STOKKE)는 지난 6월 한 달간 백화점 직영 8개 매장에서 유아의자 ‘트립트랩(TRIPP TRAPP)’을 구매한 고객 275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트립트랩을 구매한 결정적 이유로 ‘사용자의 긍정적인 후기’가 전체의 35%로 가장 높았다고 밝혔다.

이어 ▲오랜 사용기간(25%) ▲브랜드 신뢰도(15%) ▲내구성(11%) ▲인테리어 요소(6%) 순이었다. 트립트랩을 처음 알게 된 경로는 전체의 46%가 ‘지인 추천’을 꼽았다. 

이는 지인으로부터 스토케 트립트랩에 대한 긍정적인 정보를 획득한 후, 실사용자들의 높은 만족도와 활용성을 고려해 구매한 것으로 오랜 전통을 가진 스토케 브랜드와 트립트랩에 대한 소비자들의 신뢰가 높다는 지표로 분석된다. 

실제로 트립트랩은 1972년 출시 이후, 작년 기준으로 전 세계에서 1200만 개 판매를 기록한 스토케 스테디셀러로 출시 이래 2분당 1개씩 판매될 만큼 큰 인기를 얻으며 프리미엄 유아의자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아이의 핵심 성장점인 등, 허리, 다리를 안정적으로 받쳐줘 바르게 앉는 습관을 길러주고 바른 성장을 돕는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 눈길을 끄는 결과도 나왔다. 전체 응답자 275명 중 2명은 ‘아이가 아닌 내가 사용할 의자’로 성인이 구매한 경우였다. 트립트랩은 성장에 따라 시트 및 발판을 14단계로 조절할 수 있고, 136kg까지 지탱이 가능해 신생아부터 성인까지 평생 사용이 가능하다. 

스토케 관계자는 “트립트랩은 국내에 2006년 첫 수입되었는데 지난해 국내 누적 판매량이 전년(2019년) 대비 123% 증가하는 등 엄마들의 자발적인 입소문에 힘입어 변함없는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라며

“최근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식탁의자뿐만 아니라 놀이, 학습 등 다양한 실생활 활동에 함께할 수 있는 의자로 주목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정은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