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래드 호텔, TO-GO 메뉴 제공하는 ‘호텔 밖은 위험해’ 패키지
글래드 호텔, TO-GO 메뉴 제공하는 ‘호텔 밖은 위험해’ 패키지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1.08.0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 글래드 여의도에서는 멀리 떠나지 않고 도심 속 호캉스를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호텔 밖은 위험해’ 패키지를 2021년 8월 31일까지 선보인다.

호텔 밖은 위험해 패키지는 편안하고 안전한 객실에서 호텔 셰프의 투고 메뉴, 와인과 함께 여유로운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상품이다. 

투고 메뉴는 프리미엄 뷔페 레스토랑 ‘그리츠(Greets)’의 투고 박스 메뉴 4가지(이베리코 아라비아타 파스타, 마르게리타 피자, 바질 파스타 샐러드, 크림새우) 중 2가지를 선택하여 이용 할 수 있다.

그리츠 투고 박스는 호텔 1층 레스토랑 ‘그리츠’에서 픽업할 수 있으며 이용 시간은 오후 5시부터 9시까지다(라스트 오더: 오후 8시 30분). 이와 함께 여름에 즐기기 좋은 신선한 사과, 배향의 청량감이 가득한 스파클링 와인 ‘프로스페로 브륏’ 1병을 제공한다. 

또한 오랫동안 여유롭게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오후 2시 레이트 체크아웃 서비스도 제공한다. 패키지 이용 가격은 주중(일~목)기준으로 12만원부터(10% 세금 별도)다.

글래드 호텔 마케팅 관계자는 “호텔 밖은 위험해 패키지는 무더위를 피해 휴가를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을 위해 도심 속에서 힐링 호캉스를 보낼 수 있도록 기획한 상품이다.” 면서

“이번 여름 휴가는 시원하고 편안한 객실에서 호텔 셰프의 요리를 먹으며 여유를 즐겨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