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 부부 솔루션 - 완다비전 & 정직한 후보
21세기 부부 솔루션 - 완다비전 & 정직한 후보
  • 한혜리 기자
  • 승인 2022.05.1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자와의 잦은 다툼으로 고민 중이신가요? 혹은 배우자와의 ‘동상이몽’으로 힘겨워하시나요? 더 이상의 고민은 NO! 웨딩 전문 잡지 <웨딩21>이 당신의 문제를 해결해드릴게요.

다양한 고민을 안고 있는 부부들의 이야기를 들려드리며, 해답과 가까운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다만, 이건 가상의 상황과 그에 따른 하나의 팁일 뿐, 완전한 해답은 부부에게 달렸다는 걸 명심해주세요!

▶ 비전 SAYS, 아내가 상처받을까 봐 두려워요.

아내의 큰 비밀을 알아버렸습니다. 우리 가족의 비밀이기도 하고, 우리 마을의 비밀이기도 해요. 평범한 가족인 줄 알았던 저희는 알고 보니 세계를 구하던 ‘어벤져스’라고 하더라고요.

저와 아이들은 이 사실을 전혀 몰랐어요. 아내도 혼란스러운 눈치고요. 하지만 과거를 깨닫기 시작하면서 평화로운 우리의 삶에 금이 가기 시작했습니다.

알 수 없는 불안감이 우리를 흔들어 놓고 있죠. 그런 와중 아내가 아주 우울해 보입니다. 늘 활기차고 삶을 즐기던 그녀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어느 순간 축 늘어져만 있어요. 이웃은 우울증이라고 하더군요.

아내는 우리 가족의 중심이자 모두를 행복하게 해주는 사람이에요. 그런 아내의 기운을 차리게 하고 싶어요. 놓치고 있는 사실이 밝혀져도 아내가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고요. 우리 가족은 아내를 너무나도 사랑하니까요. - 디즈니+ <완다비전>
 

웨딩21 ANSWER, 아내의 곁을 지켜주세요.

아내를 아끼는 남편의 마음이 여기까지 전해지네요. 지금 가족들은 조금 힘든 시간을 지나고 있나 보군요. 밝혀질 사실이 얼마나 충격적일지 모르겠지만, 그럴 때일수록 남편께서 제자리를 지켜주시는 게 중요해 보입니다.

아이들의 아빠로서, 혹은 아내의 남편으로서요. 사랑하는 사람의 부재만큼 쓸쓸한 건 없을 테니까요. 아내가 무언가를 감추었다면 그건 가족을 위한 선택이었을 겁니다. 그러니 아내의 선택을 이해하고 존중해주세요. 아내 역시 누구보다도 가족을 사랑하는 분 같으니까요.

불안해하고 있을 아내를 더욱 사랑으로 보듬어주세요. 아내의 곁을 지키는 일이, 결국 가정을 지키는 일일 거예요. 그동안 지구와 우리의 삶을 지켜주셨으니, 우리는 완다와 비전의 가정이 행복하기만을 바랄게요.

봉만식 STORY, 아내가 갑자기 솔직해졌어요.

안녕하세요, 대선 후보 아내를 둔 대한민국의 평범한 남편 봉만식입니다. 요즘 선거철과 관련하여 저희 부부에게 관심이 상당히 높습니다. 그에 따라 저희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려 노력 중이죠.

그런데 요즘 아내의 행동이 이상합니다. 전에는 검소한 척, 착한 척… 아니, 힘든 내색을 내비치지 않던 성숙한 사람이었는데, 요즘엔 있는 그대로 이야기합니다. 정치인으로서 매사 투명해야 하지만, 좀 이상하달까요?

아내도 자기가 주체가 안 되는 것 같습니다. 얼마 전엔 시어머니인 우리 어머니를 ‘너네 엄마’라고 하며 이상한 소리를 하더군요. 저는 큰 충격에 휩싸였죠. 도대체 갑자기 아내가 왜 이러는 걸까요? 여태 잘해왔는데! - 영화 <정직한 후보>
 

웨딩21 ANSWER, 관계를 재정비할 타이밍!

이전과 달라진 아내의 태도에 많이 놀라셨군요. 그렇지만, 제가 보기엔 크게 걱정하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살다 보면 가끔 솔직해지고 싶을 때가 있잖아요?

약간의 체면과 선의의 거짓도 버겁게 느껴질 때요. 특히나 아내께서는 어릴 적부터 옳은 일을 위해 살아오셨잖아요. 대의를 위해 개인적인 힘듦과 어려움은 내색하지 않으려 노력해오셨죠. 열심히 일한 사람들이 휴가를 보내는 것처럼, 아내도 지금 마음의 휴가가 필요한 상태로 보입니다.

모든 가식과 거짓을 벗어던질 수 있는 휴가요. 그동안 국가와 가정을 위해 노력한 아내에게 좋은 휴식처가 되어주세요. 아내의 솔직한 언행을 이해하고 감수해주세요.

그러다 보면 대외적인 얼굴 속에 감춰진 아내의 진짜 모습을 발견할 수도 있을 겁니다. 두 분의 관계도 더욱 돈독해질 수 있고요. 때로는 ‘솔직함’이 가장 큰 매력이 되는 거 아시죠? 그러니 본인도, 아내도 잠시만 솔직하게 내버려 두자고요. 보세요, 지지율은 오르고 있답니다.

한혜리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