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독보적 존재감과 아름다움 시선 집중'
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독보적 존재감과 아름다움 시선 집중'
  • 진은영 기자
  • 승인 2022.05.1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에 참석한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의 뷰티 룩 공개

서울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열린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에 참석한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을 공개했다.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JISOO)의 메이크업 룩 (사진제공 : ⓒJungwook MOK)
블랙핑크 지수,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사진제공 : ⓒJungwook MOK)

디올 하우스 최초로 한국에서 개최된 패션쇼에 참석한 디올 글로벌 앰버서더 지수는 디올 뷰티의 메이크업 제품들로 독보적인 존재감과 아름다움을 표현해 쇼장에 참석한 세계적인 게스트와 프레스들로부터 큰 관심과 찬사를 받았다.  

고급스러운 윤광이 흐르는 완벽한 피부 표현과 사틴 피치와 반짝이는 브론즈 톤의 은은하지만 또렷한 음영 아이 메이크업 그리고 화사한 광택이 돋보이는 브릭 레드 컬러의 립으로 포인트를 준 컬렉션 메이크업 룩을 디올 메이크업과 함께 완성하였다.

디올의 레이스 디테일이 돋보이는 블랙 의상과 함께 미니 레이디백으로 모던하면서도 우아한 페미닌룩을 선보이는 한편 지수의 아름다움과 개성을 고스란히 표현하는 강렬하고 매혹적인 메이크업 룩을 통해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을 더욱 빛내주었다.

지수의 이번 컬렉션 메이크업의 포인트는 단연 아름다운 광택이 돋보이는 레드 립이라고 할 수 있다.

지수가 사용한 제품은 ‘디올 어딕트 립스틱 #DIOR 8’ 으로 모던한 감성과 스타일이 돋보이는 시크한 브릭 레드 컬러를 통해 완벽한 립 메이크업을 완성해줍니다. 눈부신 광채와 선명한 컬러, 뛰어난 지속력과 수분감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여기에 5월 1일 출시된 디올리비에라 리미티드 에디션의 ‘5 꿀뢰르 꾸뛰르 #779 리비에라’ 제품을 사용해 사틴 피치와 브론즈 톤의 음영 섀도우에 속눈썹을 강조하는 또렷한 아이 메이크업을 통해 모던한 룩을 완성했다. 

지수의 고급스럽고 윤기가 흐르는 피부 표현은 ‘디올 포에버(DIOR FOREVER)’의 ‘디올 포에버 스킨 글로우 24H 웨어 래디언트 파운데이션 #0N&#1N’을 믹스해 지수의 피부톤과 꼭 맞는 컬러를 연출하였으며 ‘디올 포에버 스킨 코렉트 #1N’를 사용해 결점을 커버하였다.

또한,  터치업이 필요할 때에는 ‘디올 포에버 스킨 글로우 쿠션 #1N’을 사용했다.

디올 포에버 페이스 메이크업 제품들이 선보이는 하루종일 지속되는 완벽한 피부 표현으로 촬영과 컬렉션 참석, 인터뷰 등의 일정 속에서도 아름다운 피부 표현을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었다. 

디올 2022 가을 여성 레디-투-웨어 패션쇼에서 디올 글로벌 메이크업 앰버서더 지수가 선보인 메이크업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이고 아름다운 메이크업 룩을 디올 뷰티와 함께 연출해보자.

진은영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