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전시회 소식, 따스한 봄날... 데이트 코스로 즐기기 좋은 전시 현장
5월 전시회 소식, 따스한 봄날... 데이트 코스로 즐기기 좋은 전시 현장
  • 황현선 기자
  • 승인 2022.05.21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쨌든, 사랑 : Romantic Days

성수동 서울숲 인근에 새롭게 자리 잡은 디뮤지엄이 이전 후 처음 선보이는 전시.

로맨스의 다양한 순간과 감정을 사진, 만화, 영상, 일러스트레이션, 설치 등의 작품을 통해 감각적으로 경험하는 전시다.

K-콘텐츠를 대표하는 만화 거장부터 북·남미, 유럽, 동유럽, 아시아 등 다양한 지역에서 활동하는 1980~90년대 출생의 청춘 포토그래퍼 군단,

세계적인 브랜드 러브콜이 끊이지 않는 일러스트레이터와 설치 작가 등 아티스트 23명의 작품 300여 점을 한자리에서 소개한다.

우리 모두의 마음 안에 자리하고 있는 사랑이라는 주제를 새롭게 조망하며, 감성적인 공간을 따라 펼쳐진 다채로운 사랑의 순간들을 마주하는 경험을 선사하는 전시. 

장소 : 디뮤지엄
기간 : ~ 10월 30일까지
문의 : www.daelimmuseum.org

로르 프루보 개인전 - 심층 여행사

동시대 미술 현장에서 흥미로운 작가 가운데 한 사람으로 손꼽히는 로르 프루보의 국내 첫 개인전. 

로르 프루보는 프랑스 작가로는 유일하게 영국의 터너미술상(2013)을 수상했고 지난 베니스 비엔날레(2019)에서는 놀라운 상상력으로 가득 찬 프랑스 국가관 전시로 큰 명성을 얻었다.

총 4점으로 구성된 이번 전시는 로르 프루보 작품 세계의 구심점이라 할 수 있는 ‘여행’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선동가이자 유혹자로서 언제나 현실에서 탈주하는 모종의 여행을 제안해왔던 작가는, 낡았지만 영업하는 듯한 ‘아저씨의 여행사 가맹점’인 ‘심층 여행사’를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미지의 가족의 존재와 작가의 작품 세계 전반을 관통하는 ‘심층’이라는 신비한 목적지는 몰입성이 강한 영상과 더불어 현실과 가상의 영역이 교차하는 지점을 제시한다. 

장소 : 아뜰리에 에르메스
기간 : ~ 6월 5일까지
문의 : www.hermes.com

호안 미로 : 여인, 새, 별

순수한 색과 시적이고 상징적인 기호의 독창적 화풍을 보이며 20세기 영향력 있는 예술가 중 한 명으로 인정받는 거장 호안 미로의 전시.

호안 미로는 전통적인 회화 작법을 배제하고 원대하고 창의적인 자유를 그려내어 이후 세대의 예술가들에게 무한한 가능성을 열어주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여인, 새, 별, 그리고 태양, 달, 별자리와 사다리 등의 모티브는 호안 미로만의 독특한 상상력을 종합적으로 빚어낸다.

이번 전시는 그의 작품 활동 후반기 40년에 걸쳐 이루어진 예술적 모티브와 뚜렷한 화풍의 발전 양상을 잘 보여준다.

전시는 바르셀로나 호안 미로 미술관과 공동 주관하며, 호안 미로 미술관에서 엄선한 유화, 드로잉, 판화, 태피스트리, 조각 등 70여 점의 원작으로 구성했다.

장소 : 마이아트뮤지엄
기간 : ~ 9월 12일까지
문의 : www.myartmuseum.co.kr

내셔널지오그래픽 사진전 <포토아크 : 너의 이름은>

130여 년간 지구를 기록하고 탐험해 온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사진전.

내셔널지오그래픽의 사진작가 조엘 사토리는 멸종 위기 동물들의 사진을 통해 생명 다양성의 위기를 알리는 글로벌 프로젝트 ‘포토아크’를 설립, 25년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동물들을 위한 생명의 방주’라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는 ‘포토아크’는 이미 멸종했거나, 이번 세기를 끝으로 영원히 사라질지도 모르는 멸종 위기의 마지막 생존자들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 기록하고 있다.

전 세계에서 촬영된 1만2000여 종의 생명체 모습을 담은 이 프로젝트는 단순히 동물의 모습을 기록하는 것을 넘어 경이로운 작품으로 탄생했다.

각각의 생명체가 자신의 존재를 증명하는 소중한 자료이자, 위대한 지구의 다양성과 공존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사진들이다. 

장소 : 북서울꿈의숲 상상톡톡미술관
기간 : ~ 9월 12일까지
문의 : www.sejongpac.or.kr

황현선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