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미, 2022 가을 컬렉션 론칭
투미, 2022 가을 컬렉션 론칭
  • 김경목 기자
  • 승인 2022.08.11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19 디그리 알루미늄 인터내셔널 캐리온 캐리어(Truffle/Saffron 색상), 테그라 라이트 컬렉션(Sky Blue 색상), 알파 브라보 컬렉션(Grey/Quilting 색상), 보야져 칼슨 백팩(Beetroot/Emboss 색상), 19 디그리 인터내셔널 익스펜더블 캐리온 캐리어(Beetroot 색상)

투미(TUMI)가 2022년 가을 시즌을 맞아 ‘미래의 지구’ 콘셉트를 선보인다.

투미는 새로운 세상을 내다보면서 더 나은 여정과 지구를 보호하기 위해 그동안 이룩했던 각종 혁신을 다시 한번 들여다보았다.

투미의 목표는 기술적·물질적 혁신을 바탕으로 고객의 삶에 미치는 영향을 확대하는 한편 생태 발자국을 줄이는 것이다. 투미는 오랜 기간 높은 내구성의 제품을 만든다는 강한 목표 의식을 가지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수준 높은 디자인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투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빅토르 산즈(Victor Sanz)는 “사람들이 사는 세상을 이해하고 그 안에서 공존하기 위해서는 제품에 대한 책임감을 느끼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우리는 기술과 디지털 공간을 지속 가능한 혁신과 결합함으로써 우리가 가진 핵심 강점을 계속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또 컬러와 질감에 대한 영감을 얻기 위해 자연경관을 탐구하고 있다. 우리는 미래의 지구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런 노력은 투미의 상징이라 할 수 있는 19 디그리(19 Degree) 컬렉션 등 하드 사이드 캐리온과 러기지 캐리어에 잘 반영돼 있다.

투미는 알루미늄 소재의 캐리어에 현대적이면서도 클래식한 음영의 옴브레 컬러를 선보인다. 그리고 표면과 안감이 재활용 소재로 제작된 19 디그리 폴리카보네이트 여행 컬렉션의 지속 가능 스페셜 에디션이 새롭게 선보인다. 또 마이크로 도트 디자인이 전체적으로 감싸고 있는 무광택 처리 방식은 컬렉션 최초로 도입됐다.

여행 분야에 강점을 두고 최적화한 제품을 선보이는 브랜드 투미는 전 세계 사람들이 곧 여행 재개에 나설 것으로 전망했다. 새로운 테그라 라이트 컬렉션은 날렵함이 한층 강화됐으며 캐리온, 단거리 및 장거리 여행 사이즈로 선보인다.

각 제품은 프런트 포켓이 있어 여행을 한층 더 편리하게 돕는다. 투미의 지속 가능성에 대한 의지를 반영하는 이 컬렉션은 내구성이 강화된 재활용 소재로 만든 부품과 투미 플러스(TUMI+) 액세서리 호환성으로 차별화된다.

투미 플러스(는 다양한 소지품을 스타일리시하게 보관하도록 돕는 애드온 제품이다. 이번 시즌에는 여행을 더 심플하게 도와줄 다양한 추가 기능이 더해질 예정이다.

한편 투미는 새로운 색상과 구성으로 알파 브라보(Alpha Bravo) 컬렉션을 더 확장해 선보인다. 이번 알파 브라보 컬렉션은 뉴트럴 컬러의 텍스처가 살아있는 원단으로 재구성된 코어 스타일로, 가볍고 미니멀한 디자인을 통해 투미의 시그니처인 어디든 가볍게 가고 무엇이든 해내는 에너지를 담고 있다. 투미의 디자인은 클래식한 푸퍼 스타일링과 쿠셔닝으로 사용자 소지품을 더 안전하게 보호하겠다는 철학을 담아낸다.

해리슨 윌리엄 백은 비즈니스 및 출퇴근용으로 완벽한, 지금까지 선보인 제품 가운데 가장 컴팩트한 디자인의 백팩이다.

모던한 디자인의 포트 위켄드 더플백은 가벼운 운동을 할 때는 물론, 일상에서도 사용하기 매우 편리하다. 또 투미는 지속 가능성에 대한 진정성의 하나로, 해리슨 컬렉션의 베스트셀러를 업사이클링 가죽으로 제작해 선보인다.

투미는 오랜 파트너인 맥라렌(McLaren)과 함께 컬렉션을 한 단계 더 발전시켜 고성능 디자인의 공유 가치를 반영하는 제품을 선보인다.

이 컬렉션의 주요 제품들은 CX6 탄소 섬유로 제작된다. 맥라렌과 같은 수퍼카 제작에도 사용되며 내구성이 뛰어난 것으로 알려진 탄소 섬유는 투미가 오래도록 사용해온 소재로, 각 실루엣의 강도를 높이고 모던한 매력을 높인다.

또 투미는 섬세한 프린트와 색상, 실루엣으로 여성용 가방 제품군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이번 가을 시즌에는 핑크 메탈릭, 메탈, 비트 등의 다양한 색상을 선보인다.

투미의 보야저(Voyageur) 컬렉션은 세련된 스타일의 새로운 가죽 가방 3종을 선보인다. 리브 백팩은 백팩으로 착용하거나 토트백으로 사용할 수 있어 일상용으로 제격이다.

넓은 공간을 자랑하는 아드리안 캐리올은 보야져 가죽에 스타일리시함을 가미했다. 헬레나 크로스바디는 탈착이 가능한 골드 체인 스트랩이 함께 제공돼 클러치는 물론, 리스틀릿으로도 착용할 수 있다.

투미의 여성들은 아주 활동적이다. 건강에 관심이 높은 요즘 트렌드에 발맞춰 투미는 혁신적인 요가백을 새롭게 선보인다. 요가 슬링 토트는 요가 매트를 넣을 수 있는 크기의 바디 슬링에서 현대적인 오버사이즈 토트로 쉽게 전환할 수 있다.

컬렉션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에서도 투미를 만날 수 있다. 미디어 키트도 다운로드할 수 있다.

한편, 1975년부터 투미(TUMI)는 여행자들이 간편하면서도 우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디자인과 품질 향상에 주력하며 세계 최고 수준의 비즈니스, 여행 및 기능성 럭셔리 필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흠잡을 데 없는 기능성에 독창적인 디자인을 접목해 투미는 여행자가 자신의 열정을 좇아 이동하는 동안 평생을 함께할 파트너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왔다. 투미는 전 세계 75개국 2000여개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경목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