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씨엘 ‘릴랙스 인 제주’, 발명특허대전 특허청장상 수상
유씨엘 ‘릴랙스 인 제주’, 발명특허대전 특허청장상 수상
  • 고성송 기자
  • 승인 2022.11.23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실 특허청장이 특허청장상을 시상하고 있다

화장품 전문 기업 유씨엘(대표 이지원)이 16일 코엑스에서 열린 발명특허대전에서 ‘릴랙스 인 제주’ 상표의 독창성, 상징성, 의미 전달성, 시각적 미감성 등을 인정받아 특허청장상을 받았다.

대한민국 발명특허대전은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지식재산권 박람회로 국내 우수 기술과 특허 제품을 발굴, 선정, 전시해 우수 특허 제품의 사업화를 촉진하고자 마련됐으며, 함께 진행된 전시는 19일까지 4일간 진행됐다.

릴랙스 인 제주의 상표가 적용된 제품은 △로즈마리 앤 비자 딥 센티드 클린 미스트 △로즈마리 앤 비자 딥 모이스처 크림 핸드워시 △제주 힐링 핸드크림 컬렉션 △로즈마리 앤 비자 밸런스 헤어세럼 △로즈마리 앤 비자 밸런스 헤어샴푸 △로즈마리 앤 비자 카밍 바디워시&바디로션, 트래블 키트로 총 8가지다.

릴랙스 인 제주는 돌담길을 따라 만나는 제주의 산과 바다, 맑은 공기와 편안한 휴식을 오롯이 담아낸 made in jeju 브랜드다.

릴랙스 인 제주의 네이밍은 제주에서의 휴식을 의미한다. 제주에서만 생산할 수 있는 로즈마리와 비자의 향을 가득 담아 일상에서 느낄 수 있는 진정한 휴식을 선사하고자 만들어졌다.

로고는 타자기로 타이핑을 한 듯한 자연스러움과 정돈되지 않은 올드 스타일의 글자 타입을 사용해 자연에서 느낄 수 있는 투박함과 있는 그대로의 감성을 담고자 했다.

워드마크의 ‘e’자가 다른 텍스트보다 더 굵고, 엣지가 날카롭거나 꺾인 부분을 다듬고, 깎기보다는 실제 라벨에 타이핑을 한 것처럼 자연스러움이 그대도 묻어나도록 원형을 최대한 디자인했다.

릴랙스 인 제주의 원료는 순수한 청정 제주 애월 농가로부터 공정 구매 계약을 생산하고 있다.

또한 연유래 추출 성분만 고집하고 있으며, 향에 대한 뇌파 분석을 통한 감성 평가로 안정감과 편안함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a파(뇌파)를 증가, 상대 불안 척도와 심박수를 감소시켜 릴랙스에 도움을 주는 향을 연구해 담았다.

유씨엘 담당자는 “릴랙스 인 제주 전 제품은 트렌드바이미 공식 홈페이지 및 플래그십 스토어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친환경적인 릴랙스 인 제주 브랜드 이미지에 맞게 제주 연구소에서 직접 제주도의 원물을 수확해 향료 조성물을 계속 개발하고 있다”며 “로즈마리 샴푸바, 롤온 허브 에센스 오일 등 신제품도 출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고성송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