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뜰소비 '체리슈머'에 멀티 유즈 제품 인기
알뜰소비 '체리슈머'에 멀티 유즈 제품 인기
  • 한혜리 기자
  • 승인 2022.11.2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리와 물가의 고공행진으로 집에서 직접 음식을 해 먹는 ‘홈쿡족’과 다양한 알뜰 소비 전략을 펼치는 소비자인 ‘체리슈머(Cherry-sumers)’가 떠오르고 있다. 이에 고물가 시대가 되면서 한 제품으로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멀티 유즈(Multi-use) 주방용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크린랲 여러번 빨아쓰는 행주
크린지퍼백 및 이중지퍼백
크린랲_한지기름종이

국내 대표 생활용품 기업 크린랲의 ‘여러 번 빨아 쓰는 행주’는 물티슈 대신 물을 자주 사용하는 싱크대 구석의 물때와 가스레인지·전자레인지의 기름때를 제거하는 데 효과적이다. 삶거나 말리는 과정 없이 여러 번 빨아 쓸 수 있으며, 행주보다 흡수 및 건조 속도가 빨라 위생적이다.

또한, 크린랲의 생활지퍼백은 소∙중∙대∙특대 4가지 사이즈로 세분화됐으며, 소형 및 중형 사이즈는 치약∙칫솔∙세면도구 등을 담기에 적합하며, 대형 사이즈는 속옷∙생리대, 특대 사이즈는 운동복∙수건 등의 의류까지 담을 수 있어 용도에 맞게 생활용품을 수납할 수 있다.  

주방용품으로 다용도로 활용 가능한 대표적인 제품으로는 크린랲의 종이호일이 있다. 프라이팬으로 생선·고기 구울 때, 오븐에서 빵이나 쿠키 등을 구울 때, 도마 위에서 식재료를 칼질할 때뿐만 아니라 생선 또는 고기를 냉동 보관 시 종이호일을 사용해 포장하면 서로 들러붙지 않아 깔끔하게 보관 가능하다.

조리 기기 하나로 다양한 요리를 만들 수 있는 ‘멀티쿠커’의 수요도 증가하는 추세다. 삼성전자의 ‘비스포크 큐커’는 전자레인지, 그릴, 에어프라이어, 토스터를 한 대로 모두 사용할 수 있으며, 최대 4가지 재료를 동시에 조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쿠첸의 ‘인버터 복합레인지’는 전자레인지와 그릴로 이용이 가능하며, 습도센서가 음식에 따른 최적의 온도와 시간을 자동으로 조절한다. 락앤락의 ‘스팀 프라이어 S2’도 에어프라이어와 오븐, 그릴, 토스터, 찜기, 베이킹 기능 등 다양한 요리 기능을 한 제품으로 이용 가능하다.

캐치맙의 멀티클리너는 세제 없이 물로만 주방의 기름때과 욕실 물때를 제거할 수 있으며, 야외 또는 캠핑에서 수세미 또는 행주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 가능하다. 

크린랲 관계자는 “고물가 시대와 더불어 체리슈머와 같은 알뜰 소비를 추구하는 소비자군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며, “소비 트렌드에 따른 소비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혜리 기자 news@wedding21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맨위로